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산] 자연산 석이버섯 300g
기본 정보
상품명 [국산] 자연산 석이버섯 300g
판매가 43,000원
배송방법 택배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국산] 자연산 석이버섯 300g 수량증가 수량감소 43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바로구매하기장바구니 담기 SOLD OUT

이벤트

[상품명] 자연산 석이버섯 300g 
[규격] 300g 
[포장] 지퍼백
[가격] 43000

석이버섯이란:

석이(石耳)버섯은 바위에 붙은 귀 같다고 해서 석이라고 합니다. 다른 버섯과는 달리 이끼류로서 공해가 없는 큰 바위에 붙어서 자란답니다.

기온과 습도가 낮고 바람이 많이 부는 높은 산에서만 자라며채집해서 요리로 해먹을 수 있을려면 족히 15년 이상은 자란 것이어야 합니다.

 

자연영농조합법인 석이버섯의 특징:

석이버섯은 인공재배가 불가하여현재 시중에 있는 제품은 모두 자연산입니다.

석이버섯은 체취가 힘들고체취자가 적어서 고가의 버섯에 속합니다.

자연영농조합법인의 석이버섯은 강원도 태백에서 체취하고 있는 석이꾼에게 받은 버섯만을 판매중입니다.

 

석이버섯 사용법:

석이버섯은 자연산으로 깨끗한 환경에서 자라기는 하나오랜시간 산속에서 이물질이나 먼지등이 많이 묻어있습니다채집과정에서 다른 이물질모래가루등도 섞이기도 하니 꼭 깨끗이 씻어서 손질하여 사용하여야합니다.

손질법은 물에 잠깐 동안 담구었다 건져서 버섯의 중앙부에 있는 오돌토돌한 돌기부분(배꼽)을 따냅니다. 배꼽이 한쪽 가장자리에 있는 것도 있고, 찢어져나가 없는 것도 있으니 한잎한잎 샅샅이 살펴서 따냅니다.

끓는 물에 산나물처럼 잠깐 동안만 데친 후 버섯을 한웅큼씩 손에 쥐고 부벼 문질러 잔모래가 다 빠져 나갈 때까지 여러 번 반복하여 씻어냅니다.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3,0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모든 배송은 대금 지급일로 부터 3일 이내에 발송됩니다.
    배송은 전국 어디나 가능하나, 도서산간 지역의 경우 택배사 정책에 의해 추가요금이 발생합니다.
    배송문의 및 취소 교환 접수는 저희 고객센터 053-812-4777로 문의 주십시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반품•환불은 상품 및 서비스의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요청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기쁨센터>1:1 상담 문의 혹은 저희 고객센터 053-812-4777로 꼭 반품 요청을 하여주십시오.


제품의하자,오배송 등에 따른 청약철회는 전자상거래등의 소비자보호에 관한법률등에 의한 제품의 하자

또는 오배송 등의 인한 청약철회의 경우에는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청약철회를 할 수 있으며,

저희 고객센터 053-812-4777로 문의 주시길 바랍니다.


임의로 발송된 반송 제품은 저희가 확인이 불가하며, 타 택배사를 이용한 반품도 저희가 처리가 불가합니다.
저희 자연영농조합법인에서 택배사에 반품 수거요청을 하며 받으신 상품 그대로 최초의 박스를 이용하셔서 포장을 부탁드립니다.
고객님이 택배비를 지불하시면 안되며, 반품된 상자안에도 절대 현금을 넣어주시면 안됩니다.
배송비 차감 및 환불은 반품 수거후에 진행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배송완료 후 7일이 경과한 후 반품을 요청한 경우
신선제품의 경우, 유통기한이 짧거나 냉장 제품이므로 원칙적으로 반품 불가합니다.
포장 개봉 후,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소비자 부주의로 인한 제품의 훼손 및 파손의 경우.